2017 드림서포터즈 엄연하

by 관리자 posted Jul 26, 2017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독립 운동가의 후손으로 그 시절의 역사와 과거를 알고 역사의 아픔을 기억해야 지금까지 선친들이 지켜오신 대한민국을 보전할 수 있고, 그들이 주신 을 의미있고 행복하게 살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친애하는 한상분들과 드림서포터즈 후원자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따스한 햇살이 비추던 봄과 유난히 더웠던 여름을 지나 어느덧 겨울이 되었습니다. 저는 한국에서 정치외교학과 석사 과정 다니고 있는 엄연하 입니다. 저는 독립유공익근 (1890,10.8~1950.2.29국훈장애국장) 선생증손녀로써 고등학교 시절에 한국 국적을 취득하게 었습니다.

 

저는 장군의 후손으로써 선조의 뿌리찾아 할아버지께서 살고 지키고자 하였던 대한민국에 대해 은 마음이 생겼습니다. 증조할아버지는 중국까지 서 대한민국 임정요원이 되었는지 어떠한 일들을 으셨는지, 당시의 한중관계 상황은 어떠하였는지에 대해 저는 심화적인 연구를 해보고 싶습니다.

 

한국은 일제침략, 한국전쟁을 겪고 민주화 동에서한강의 기적’으로 까지 사를 거친 나라입니다. 저는 대한민국이 지금 계에서 인정고 선진국가 대열에 들어선 과정들에 대해 이 있게 연구해보고 싶습니다. 독립 운동가의 후손으로 그 시절의 역사와 과거를 알고 역사의 아픔을 기억해야 지금까지 선친들이 지켜오신 대한민국을 보전할 있고, 그들이 주신 을 의미있고 행복하게 살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이를  한국에서 석사 과정 마치고 중국의 베이징에 다시 돌아가 박사 진해할 예정입니다.

 

저는 대학원생으로써 사회에 공헌은 민속 및 한국 정치를 잘 배워서 우수한 연구성과를 거두어서 졸업 후, 대학교수가 되고 싶습니다. 저의 특별한 성장 경력을 바탕으로 임없이 연구를 진행하면서 동북아 관계, 한반도 , 그리고 한중 관계에 기여하는 것이 저의 목표입니다. 저의 어 우세로 한、중 양측에 안부와 인사를 주고받으며 오해와 등을 여 준다는 튼한 교량을 되고 싶습니다.

 

끝으로 저희를 지원해주신 한상 여러분들 그리고 친절하게 도와주신 후원자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창원에서 개최된 제16차 세계한상대회를 통해 많은 가르침을 받았습니다. 또한 회장님들만의 커다란 자긍심을 느낄 수 뿐만 아니라 이번 드림서포터즈 동기들도 자기 꿈을 이루기 위해 노력하는 모습이 매우 매력적이었습니다. 이런 멋진 동기들과 함께 꿈을 향에 달려갈 수 있어서 저의 영광입니다. 앞으로 더 발전하고 변화된 모습으로 다시 찾아 뵈도록 기약합니다. 다시 한번 고마운 마음 전해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엄연하2017-1.jpg